원래 3월에 출간 예정이 었으나 마음대로 되지 않았다. 회사 내/외부에서 책이 왜 늦어지냐고 원성을 많이 들었다.
여러분들에게 사과드린다.
 
필름 마감
드디어 인쇄용 필름이 마감되었다. 은행에도 일 마감이 있듯이 출판에도 필름 마감이라는게 있다. 이 과정이 끝나면 인쇄가 시작된다. 오늘 인쇄작입이 시작될 것이다. 1월에 원고를 완성했지만 여러가지 문제(오탈자 수정 작업, 표지 디자인, 띠지 디자인, 메켄토시용 워드로 변환 과정에서 오류및 페이지수가 달라지는 현상, 페이지가 달라졌으므로 목차 및 색인 재작업, 인쇄용지 부족현상, ISBN 번호 취득, 표지와 띠지 그리고 본문의 용지 선택, 최종 필름의 검증) 과정에서 시간을 많이 소모 하였다. 이 모든 과정이서 작가의 의견이 직 간접적으로 들어가야 한다. 이제 남은건 서점과의 계약인데 4월 20일 정도에 YES24나 교보문고 등에서 주문이 가능할 것이다.

그럼 이제 책의 겉모습을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장법사와 손오공의 관계는?
표지는 빈티지 스타일로 처리하여 케케묵은 고서(오래된 책)의 느낌을 받도록 하였다. 앞 표지의 그림은 삼장법사와 손오공이다. 이 그림은 Logical Optimizer와 Physical Optimizer의 관계를 나타낸 것이다. 제일 아래의 미리보기 파일을 보면 상세한 내용을 알 수 있다. 총 430 페이지 이므로 책등을 보더라도 그다지 두껍지는 않다.

이제 표지에 띠지를 입혀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을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다. 띠지가 너무 강렬하다는 의견도 있었으나 바꿀 경우 작업시간 때문에 출간일자가 늦어지므로 그냥 가기로 하였다. 나중에 알고보니 띠지가 강렬한 것이 아니라 띠지의 표준색이 빨강이라 한다. 평소에 띠지를 주의 깊게 보지 않아서 오해한 것이다.


책을 집필 하게된 원인
2006
년 늦은 가을의 한 사건 때문에 이 책이 나올 수 있었다. 그 사건이 아니었다면 Logical Optimizer로 인한 문제가 실무에서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없었을 것이다. 아래에 그 사건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소개한다.

Episode

영화 <아바타>에는 영혼의 나무를 통하여 생명체와 교감하며 평화로운 생활을 영위하는 판도라 행성의 나비족이 등장한다. 하지만 이 행성의 광물에 눈이 먼 지구인들은 무력을 통해 이들을 짓밟게 되고, 인간의 탐욕에 치를 떤 지구인 제이크 셜리는 인간을 등지고 나비족의 편에 선다. 하지만 그 과정에서 나비족의 신뢰를 받지 못한 제이크는 무모하게도 나비족 역사 이래 5번밖에 소유하지 못했던 영적 동물 토르쿠 막토를 획득하려는 불가능한 시도를 하게 된다. 천신만고 끝에 얻어낸 토르쿠 막토는 모든 상황을 급 반전시킨다. 결국 그는 토르쿠 막토의 힘을 빌려 나비족의 새로운 지도자가 되고 인간과의 전쟁을 승리로 이끈다.


토르쿠 막토, 우리가 가질 수 있나
영화가 아닌 현실에서도 모든 상황을 한번에 해결할 만한 토르쿠 막토 같은 위력적인 무기를 가질 수 있을까? 지금부터 그것을 손에 넣었던 필자의 경험담을 소개한다.

2006년 늦은 가을이었던가? 필자는 새로운 사이트에 투입되어 DBA들과 튜닝 중에 있었다. 개발자들이 튜닝을 의뢰하면 먼저 DBA들이 튜닝을 실시하고, DBA가 해결하지 못하는 SQL은 필자에게 튜닝 요청이 들어온다. 하지만 그 당시 한 달이 넘게 DBA들과 필자가 튜닝 작업에 고심하였음에도 요청되는 튜닝 건수에 비해 해결되는 건수가 턱없이 부족했다. 베테랑 DBA 3명이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해결되지 않는 SQL의 건수는 계속해서 쌓여가고 있었다.

도대체 왜?
한 달째인 그날도 밤 12시가 넘었지만 퇴근하지 못했으며 이것이 어쩔 수 없는 컨설턴트의 숙명이거니 하는 자포자기의 심정이 들었다. 새벽 한 시가 되어 주위를 둘러보니 사무실엔 아무도 없었다. 얼마 후 건물 전체가 소등되었고 모니터의 불빛만이 남아있었다. 암흑과 같은 공간에서 한동안 적막이 흘렀다. 바로 그 순간 요청된 SQL에는 일정한 패턴이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번쩍 들었다. 갑자기 든 그 생각으로 필자는 퇴근할 생각도 잊은 채 SQL에 대한 패턴을 분석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몇 시간 후 동 틀 무렵, 놀라운 결과를 발견할 수 있었다.

필자에게 튜닝을 요청한 SQL의 많은 부분이 Query Transformation(이하 QT) 문제였다. Logical Optimizer의 원리만 알았다면 필자를 비롯한 DBA들은 저녁 7시 이전에 일을 마칠 수 있었을 것이다. QT Logical Optimizer가 성능 향상의 목적으로 SQL을 재 작성(변경)하는 것을 말한다. 하지만 옵티마이져가 완벽하지 못하므로 많은 경우에 문제를 일으키게 된다.

베테랑 DBA들의 아킬레스건은 고전적인 튜닝 방법에 의존하는 것
DBA들은 지금껏 전통적인 튜닝 방법 3가지(Access Path, 조인방법, 조인순서)에 대한 최적화만 시도하고, 그 방법으로 해결되지 않으면 필자에게 튜닝을 요청한 것이다. 그들에게 QT를 아느냐 물었을 때 대답은 거의 동일했다. 그들이 아는 것은 Where 조건이 뷰에 침투되는 기능, 뷰가 Merging(해체)되는 기능, OR 조건이 Union All로 변경되는 기능, 세 가지 뿐이었다. 실무에서 발견되는 대부분의 문제를 해결하려면 최소한 30가지 이상은 알아야 한다. 그런데 세 가지만 알고 있다니...... 충격적인 결과였다. 10개 중에 9개를 모르는 것과 같았다.

하지만 QT와 관련된 적절한 교재나 교육기관이 전무한 상태였기 때문에 이러한 문제에 대해 DBA들을 탓할 수는 없을 것이다(이 사실은 2006년이 아닌 2010년 현재도 마찬가지이다). 필자는 다음날부터 삼 일 동안 튜닝을 전혀 하지 않기로 마음 먹었다. 대신에 DBA들에게 Query Transformation에 대한 교육을 하기로 작정했다. 필자의 입장에서는 교육을 진행하지 않아도 그때까지 쌓여있는 튜닝 이슈만 해결하면 프로젝트를 마무리 할 수 있었다. 하지만 열정 때문인지 아니면 윤리적 의무감이 원인인지 모르겠으나 교육을 진행하지 않은 상태에서 프로젝트를 끝낼 수 없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난관
다음날 필자는 DBA들과 담당 책임자를 불러서 교육에 관한 회의를 하였다. 책임자는 삼 일간 18시간의 교육 때문에 튜닝 실적이 거의 없게 되므로 교육은 불가능하다는 것이었다. 업무시간 중 교육을 하게 됨으로 필자 뿐만 아니라 모든 DBA들의 튜닝실적이 없게 되는 것이다. 책임자와 DBA들은 해결되지 않는 튜닝문제의 대부분이 Logical Optimizer 때문이라는 사실을 필자의 분석자료를 통해 알고 있었다. 하지만 책임자는 상부에 튜닝 실적을 보고해야 되는 처지였으므로 교육은 불가하다고 하였다.

필자는 교육 후에 가속도가 붙을 것이므로 실적을 충분히 따라잡을 것 이라고 책임자를 설득하였다. 그는 실적 대신에 교육 후에 향상된 DBA들의 문제 해결능력을 상부에 보고하겠다고 하였다. 다행스러운 일 이었다. 그런데 이번에는 DBA들이 교육을 완강히 거부했다. 그들은 튜닝 이외에 Database 관리업무도 진행해야 하는데 삼 일의 교육기간 중 업무를 처리하지 못하게 된다는 것이었다. 따라서 교육 후에 밤을 세워서라도 밀린 업무를 수행해야 되는 처지였으므로 교육을 부담스러워 했다. 또한 Logical Optimizer의 원리보다는 고전적인 튜닝 방법을 신뢰하고 있었기 때문에 며칠간의 교육으로 문제가 해결될지 의심하고 있었다.


설득의 방법
필자는 강한 반대 의견 때문에  ‘억지로 교육을 해야 하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 마지막 이라는 심정으로 설득의 방법을 바꾸어 보았다. DBA들이 교육을 통해서 무엇을 얻을 것인가(WIFM) 관점보다는 교육을 받지 못하면 손해를 보게될 상황을 설명 하였다. 즉 튜닝 프로젝트가 끝나고 필자가 나간 뒤에도 같은 패턴의 튜닝 문제가 발생할 것인데 지금 교육을 받지 않는다면 그때가 되어도 튜닝을 할 수 없을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업무시간 후에 교육을 받으면 시간을 거의 뺏기지 않을 것 이라고 설명하였다.

마침내 설득은 효과를 발휘했다. 업무시간을 제외한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총 6일간 교육을 진행하기로 모두가 합의하였다. 3일 간의 교육이 6일간의 교육으로 늘어지긴 하였지만 교육을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는 사실만으로도 아주 다행스런 결과였다. 교육시간에 실무에서 가장 발생하기 쉬운 QT 기능들의 원리와 튜닝방법부터 설명하였다. 일주일의 교육을 마치자 곧바로 효과가 나타났다. 교육 후 필자에게 들어오는 튜닝 의뢰 건수가 절반으로 줄어든 것이다. 비로소 필자는 정상적인 시간에 퇴근할 수 있게 되었다
.

기적은 필자에게만 일어난 것이 아니었다. 교육 이전에 DBA들은 밤 11시가 넘어서야 퇴근 하였다. 왜냐하면 필자에게 튜닝 요청을 하기 전에 성능이 개선되지 않는 SQL을 짧게는 몇 시간, 길게는 며칠 동안 붙잡고 고민하다가 요청하기가 일쑤였기 때문이었다. 교육 이후로는 DBA들이 SQL을 보는 관점부터 달라졌으며 필자가 없어도 QT 문제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능력을 갖게 되었다. 기대 반 우려 반의 심정으로 교육을 허락한 책임자의 얼굴에도 화색이 돌았다. 지난 수 년간 진행되었던 Logical Optimizer의 원리에 대한 연구가 한 순간에 빛을 발하고 있었다
.

그 사이트의 문제가 해결되고 얼마 후 지난 2년간 다른 프로젝트에서 요청 받았던 튜닝 문제를 같은 방법으로 분석 하였는데 원인 중 절반이 QT 문제였다. 이 같은 경험은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다. 어떤 문제로 베테랑 DBA들이 밤을 세우는지, 어떤 기술로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는지 혹은 어떤 기술이 고급 튜너로 가기 위한 것인지 알 수 있다. 혹시 당신이 속한 프로젝트에 DBA, 튜너 혹은 고급 개발자들이 퇴근을 못하고 밤새 일하고 있다면
고심해 보라. Logical Optimizer의 원리가 상황을 반전 시킬 수 있는지를.
의심해 보라. 그 원리가 토르쿠 막토가 아닌지를......

<본문 내용 중에서>

 
이 책의 가장 큰 특징은 목차만 보고 어떤 기능을 하는 것인지 떠올릴 수 있다는 것이다. 물론 책을 한번 읽은 상태에서 가능하다. 복습할 때 가장 유용한 것이 목차만 보고 요약이 되는 것인데 Part 2와 Part 3가 이런 접근법을 따르고 있다.   

아래에 책의 미리보기(Preview)파일을 올린다. 에피소드, 서문, 감사의 글, 책의 구성과 책을 읽는 방법, 목차, 종문, 참조문서, 색인 등을 볼 수 있다.
   

The Logical Optimizer_Preview.pdf

The Logical Optimizer 미리보기


PS
글을 준비하고 작성하는데 5년이나 걸렸고 글을 실물의 책으로 만드는 과정에서 3개월이 소모되었다. 맡은 프로젝트 + 전공이외의 Study + 블로그 관리+ 옵티마이져의 연구 및 집필을 동시에 진행하는 것은 고통의 연속이었다. 이제 좀 쉬어야 겠다. 몇년뒤에 다음 책이 나올 수 있을지.....
지금의 심정으로는 자신이 없다.



위에서 언급한 필자의 에피소드가 한국 오라클의 2010년 매거진 여름호에 실려있다. 아래의 PDF 파일을 참고하기 바란다.
(2010년 7월 추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라클 매거진 2010년 여름호



THE LOGICAL OPTIMIZER (양장)
국내도서>컴퓨터/인터넷
저자 : 오동규
출판 : 오픈메이드 2010.04.05
상세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The Logical Optimiz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e Logical Optimizer Part 1 - PPT  (17) 2010.07.26
The Logical Optimizer-서점  (0) 2010.04.27
The Logical Optimizer-Script Download  (37) 2010.04.20
The Logical Optimizer-오타와 오류등록  (26) 2010.04.20
저자와의 대화  (36) 2010.04.20
The Logical Optimizer  (61) 2010.04.05
Posted by extremedb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디비딥 2010.04.06 0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눈팅만 하다가 책이 출판된다고 하길래 너무 기대되서 댓글 남깁니다.
    내공은 별로 없어 이해가 될지 모르겠지만 잘 보겠습니다. 어서 출판해 주세요^^

  3. 홍택현 2010.04.06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수석님~~
    어서 쾌차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

  4. daemon 2010.04.06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라클을 공부하며 오동규님의 블로그에 항상 도움을 받아 왔었습니다.
    이번으로 2번째 리플을 달게 되는데요 감사한 마음을 가지면서도 감사의 글을 자주 못올려 죄송했습니다.
    정말 감사한 책이 이제 다음달이면 나오는군요 .. 오랜 시간 책을 쓰시느라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블로그도, 책도 항상 감사하다는 말뿐이 드릴말씀이 없습니다.

  5. 타락천사 2010.04.06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꼭 봐야겠네요 !!
    항상 건강하시구요 !!
    고고씽

  6. 초보DBA 2010.04.06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시장에는 안풀린것인가요? yes24나 인터파크등에서 보이지가 않네요
    출간 축하드립니다.

  7. 마늘장아찌 2010.04.07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책에 대한 갈증이 있지만 막상 서점에 가보면
    딱히 손에 잡히는 책은 별로 없더라구요.
    가끔 사이트에 들어와, 실무 경험이 느껴지는 글을 읽으며
    제가 모르는 부분에 대하여 생각을 많이하고 또 부족한 저자신을 더욱 채찍질 하는 계기가 되곤 합니다.
    출간을 다시한번 축하드리며, 조만간 꼭 구입해서 읽어 보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4.07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늘장아찌님의 이야기처럼 이 책은 현장의 문제점에 대한것 입니다.
      내공을 확장시키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 마늘장아찌 2010.04.07 1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올리신 preview 화일 잘읽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조금 아쉬운 부분은 epilog에 있는 명제,필자,독자 라는 단어에 조금 불만입니다. 조금 딱딱한 느낌이 옵니다. 그때그때의 상황에 적절한 가상의 시나리오로 처리하고 결론을 도출한다면 좀더 쉽게 와닿을수 있을것 같아요. 예를들면 존고든의 에너지버스나 마케팅의 천재가된 맥스 같은 책을 보면 가상의 인물이 처하는 상황에 대한 문제들에 대해 해결책을 제시함으로써 저자가 이해시키고자 하는 결론을 독자가 쉽게 이해할수있도록 진행해 주는 부분이 있습니다.물론 그런류의 책과 분야가 좀 다른건 인정하지만 향후 그러한 시나리오로 e-learning등 다양한 컨텐츠로도 제작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몇자 적어 봤습니다.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4.07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논증은 epilog에만 있습니다. 전체적인 집필 의도를 밝힌 부분이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본문의 내용은 그렇게 딱딱하지 않습니다. 자기개발서의 특징이 감성을 자극하는 면이 있습니다. 하지만 논리가 약한 면도 있지요. 논리와 논증을 익히시려면 입문서로 '논증의 탄생'을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조언에 감사드립니다.

  8. baind 2010.04.07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의 출판을 축하드립니다. 귀한 책 누구보다도 즐거이. 그리고 깊게 읽을 것을 약속드립니다.^^
    4월20일 그날이 기대 되는군요^^
    수고많으셨습니다. ㅎㅎ

  9. 눈팅독자 2010.04.08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오동규님의 블로그에서 좋은 정보를 얻어 가고 있는 많은 오라클 스터디생중에 한명입니다. 책 출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logical optimizer에 대한 내용에 너무 목말라 있었습니다. 반드시 구입해서 토시 하나 빼지 않고 완독 하며 공부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0. 봉봉아빠 2010.04.10 2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비법서를 내놓으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튜닝이라고 수박 겉핥기만 하던 저에게는 가뭄 속 단비같은 보물입니다. 꼭 구입해서 수박 속 까지 싹싹 비워 먹도록 하겠습니다 ^^

  11. Favicon of http://imnews.tistory.com BlogIcon XOXOSQL 2010.04.11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디어 책이 나오는군요

    작가 친필사인 이벤트 같은건 안하시나요? ^^

    수고하셨습니다.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4.13 0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오동규 입니다.
      출간세미나를 하려고 했지만 허리가 별로 좋지 않아서 힘들것 같습니다.
      방문과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12.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4.21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가지 주의사항은 초보자가 띠지 내용에 혹 해서 사면 안된다는 것입니다. 초보자 용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 블로그의 구독자라면 충분히 보실 수 있을것 입니다.

  13. 김시연 2010.04.23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 출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Preview만 봐도 얼마나 많은 정성과 노력을 투자하셨는지 잘 알겠네요. 그리고 논증의 탄생이란 책도 구매를 해봐야겠습니다. ㅎㅎ 그럼 주말 잘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4.23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시연님께서 좋은 평가를 해주시니 부끄럽습니다.
      출간을 하고나니 아쉽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좋은 주말 되세요.

  14. 로또 2010.05.16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많이 늦었지만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오랜 고통이 결실을 보셨군요.

    글 끝부분에 1인 4역하셨다는 부분...
    정말 어마어마한 노력과 인내심에 감탄을 금할 수 없습니다.
    제일먼저 건강부터 챙기셔야겠네요.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5.17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로또님 반갑습니다.
      일요일임에도 불구하고 방문하셨네요.

      한방쿼리의 댓글 의견은 저도 공감합니다. 노스트라 다무스도 미래를 맞추지 못한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쉽게도 ERP 패키지를 설계하는 분들 중의 일부가 유지보수를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가끔 있었습니다.

      다행히 허리는 출간직후에 좋아졌습니다.
      저처럼 오래 않아 계신분들은 하루에 한번의 가벼운 체조가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15. Favicon of http://blog.naver.com/david2kim BlogIcon [리베™] 2010.05.24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요에 비해서 책을 너무 조금 출판하신게 아닌지??
    일이 있어서 나갔다가 서점에서 직접 구매하려고 하니, 생각보다 쉽지 않더군요.
    대형 서점 3곳을 뒤진 후에야 허탕을 치고, 예약을 해서 다음날 방문해서 받았습니다.
    아무래도 좋은 내용의 도서인 만큼 수요자분들이 많은듯 합니다.
    항상 블로그 글귀들을 보면서 많은 도움들을 받았었는데... 이번 도서를 통해서 또 한번 정리를 하는 기회를 갖게
    되는 것 같습니다. 대박나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05.24 1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책을 구하기 위해 고생을 많이 하셨네요.
      참고로 오픈메이드는 오프라인 서점중에는 교보문고와 반디앤루니스만 거래합니다. 아마 리브로나 영풍문고를 가신듯 합니다.

      그리고 리베 tm님 말씀처럼 수요예측을 잘못한것 같습니다. 회사에서 이 추세 대로 라면 3~4개월 후에 재고가 바닥 날것 같다고 하더군요. 너무 빨리 절판 되는 것이 아닌지 걱정입니다.

      솔직히 옵티마이져라는 주제가 너무 무겁고 어려운 내용이라 수요가 이렇게 많을지 예측하지 못하였습니다.
      여러가지로 수고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16. 김시연 2010.06.11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외부 컨설팅 수행하고 어제 회사에 복귀했습니다. 컨설팅시에 환경이 11gR2였는데 Logical Optimizer책이 많은 도움이 됬습니다. 늦었지만 감사 인사드립니다.~ 그럼 주말 잘보내세요.

  17. 2010.12.22 1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idb.tistory.com BlogIcon extremedb 2010.12.22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반갑습니다.
      우선 책의 예제는 HR 과 SH 스키마를 이용한 것 입니다. 말씀하신 예제는 hr 스키마 입니다. hr 에 있는 COUNTRIES 테이블은 sh에 있는것과 다릅니다. 왜냐하면 IOT로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테이블 자체가 인덱스의 몸체이므로 테이블을 방문하지 않아도 됩니다.

      즐거운 성탄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18. Favicon of http://blog.naver.com/darkturtle BlogIcon 타락천사 2010.12.22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나... 감사합니다.

  19. Favicon of http://www.perfectreplicawatch.co.uk/ BlogIcon wrist watches 2011.08.06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책에 대한 갈증이 있지만 막상 서점에 가보면
    딱히 손에 잡히는 책은 별로 없더라구요.

  20. Favicon of http://bestshoppingbox.com BlogIcon Air Jordan Shoes 2011.11.18 0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lad to visit your blog. Thanks for great post that you share to us!

  21. Favicon of http://www.minnikesko.dk/ BlogIcon Nike Shox sko 2012.03.30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lad to visit your blog. Thanks for great post that you share to us!